작성일 : 10-02-17 13:02
승진한 그들이 잘하는 것은 따로 있다_전미옥 / CMI연구소 대표
 글쓴이 : 최고관리자
조회 : 5,648  
직장여성에게 승진이란 무엇일까. 골드미스로 가는 경쾌한 발걸음일까, 유리천장을 향한 힘겨운 사투일까. 골드미스를 향한 경쾌한 발걸음이든 사투 끝에 지나는 하나의 관문이든 승진은 분명 승진하지 못한 사람에겐 부러운 일. 저 사람은 척척 승진하는데 나는 뭐가 문제인가 자괴감까지 든다. 하지만 그들과 나 사이에 대단한 격차가 있을 것 같지만 사실 종이 한 장 차이일 수도 있다. 커리어 컨설턴트를 하면서 만나온 직장인들은 대부분 유능했지만 자신에게 부족한 2%를 다른 상사를 보며 깨닫는다고 토로한다.

여대 동기이면서 입사 동기였던 한 광고회사의 A와 B. 그런데 B만 승진했다. 친구를 상사로 대접해야 하는 A는 안 그러리라 했으면서도 어느새 자기 속에 배배 꼬여만 가는 걸 느낀다고 했다. 나는 A에게 자기와 비교해서 우월한 B의 장점 한 가지만 말해보라고 했다. 그랬더니 “나라면 진짜 하기 싫은 일인데 B는 글쎄 자원을 해요” 한다. B는 학창시절 때부터 알바비 짭짤하고 한 번 해봄직한 경험이다 싶으면 힘겹고 좀 거칠다 싶은 일도 일단 하겠다고 나섰다. 반면 선배들이 부탁한 컴퓨터 작업이나 설문조사 같은, 힘만 들지 돈도 안 되는 잡일도 군소리 않고 잘 해주어서 A가 맨날 왜 그런 실속 없는 일을 하느냐고 잔소리를 했다는 것. 하지만 결론적으로 A는 현명하다. 우아하고 폼나는 일, 누구나 하고 싶다. 하지만 궂은 일 하는 사람이 상사의 눈엔 더 잘 보이는 법.

여자 선배 둘의 대화를 우연히 엿듣게 된 입사 1년 차 K의 이야기도 흥미롭다.
“이번 달 카드 값도 만만치 않다며?”
“아, 몰라. 눈에 아른거리는데 어떡해. 이번엔 그 명품가방 꼭 지르고 만다 까짓….”
아후, 저 선배 저러느라 남자 동료, 후배들한테까지 호호거리며 밥 실컷 얻어먹고도 어쩌다 차 한 잔 낼 돈은 없는 거였군 싶더라는 것. 그런데 다음 달 인사발령 명단에 명품가방 사려는 동기의 카드값을 걱정하던 J 선배가 들었다. K는 그럼 그렇지, 될 사람이 되었다는 생각했다. J선배는 다른 여자선배들과는 차원이 다르다며 입에 침이 마른다. 남자동기가 술값 내려다가 “야, 만원 있냐?” 하면 달랑 만 천 원 들어 있는 지갑에서 꼬깃꼬깃한 만 원짜리를 척 꺼내는데 주저하지 않고 그렇다고 챙겨 받는 눈치도 아니라는 것. 가끔 평소 너무 부려먹어 미안한 후배 서넛에게 “오늘 약속들 없지? 오늘 이 선배가 쏜다아~” 하면서 아주 더할 수 없이 만족스럽게 먹여준다는 것. K에게 J선배는 후배 잘 챙기는 든든한 선배이며 남자선배들이 말하는 J는 일 좀 되는 신뢰감 가는 유일한 여자동기라는 것. 그러면서 K는 말한다. 더치페이도 나름, 남자가 봉이가... 학생이고 직장인이고 여자들이여 동료들한테 돈 좀 쓰시라나?

그리고 또 입 무거운 팀장에게 무한 애정(?)이 솟구친다는 팀원들이 있다. 편안하고 따뜻한 여성 팀장 앞에서 술김에 괜히 자랑 삼아 남자들의 밤문화(?)를 늘어놓은 동갑내기 남자 팀원, 구질구질한 집안 사정 털어놓았던 남자 후배, 열 받아서 다른 사람 뒷담화했던 여자후배, 술 깨니 모두들 뒤통수가 근질근질한데 팀장은 입에 지퍼를 채웠다. 입이 무겁다는 평판은 신용으로 직결되는 문제. 그래서 그런 사람들에게 유용한 고급 정보에 접근할 기회가 더 많을지도 모른다.

그런 사람의 휴대폰 최근 통화 목록 역시 화려하단다. 적어도 20개의 서로 다른 번호가 있다는 것. 최근 통화 목록을 보면 남친 번호 아니면 여자친구 번호만 무수히 찍혀 있는 여성들과 달리 통화 대상도 무진장 다양하다. 이런 사람들 십중팔구 대화 내용도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예술을 넘나들며 다양해서 그 인맥의 넓이와 시사 상식의 다채로움에 입이 다물어지지 않는다. 신문, 시사주간지, 업계전문지 틈틈이 읽어내니, TV 프로그램이나 연예인 동정 기사만 읽은 사람과는 대화 수준에서 게임이 안 된다. 그들은 다양한 화젯거리로 상사, 선배, 후배, 심지어 회사 임원과 어쩌다가 마주할 일이 있어도 자기 존재감 제대로 심어준다. 관심사와 아는 게 달라지면 노는 물이 달라진다는 법칙. 직장에서도 유용하다.

내 분야에서 확실히 성공할 것이라는 확신과 열정이 있는 한 사소한 여성차별적 발언, 처우에도 그다지 민감하지 않다는 점도 남다르다. 때로 태연하고 때로 여유만만하며 부당한 처우를 받지 않으려면 프로답게 처신한다. 여자들은 회사 일보다 개인 일을 중시한다는 고정관념 깨주고 변명하지 않고 도망가지 않는다.

경쟁사회의 생존 논리란 게 대단한 게 아니다. 승진하는 사람들은 팀 안에서 역할을 분담하고 의견을 조율하고 전의를 북돋우며 때로 트러블이 있을 때 그것을 해소하는 방법을 배우면서 팀워크를 깨우치는 특징이 있다. 자세히 들여다보면 80% 이상이 관계맺음, 소통의 문제라는 것. 방법은 다르지만 그들의 사람과 사람 사이에서 남다르게 반짝이는 관계의 기술을 한 가지씩 가지고 있다는 공통점이 있다.

전미옥 / CMI연구소 대표, jeon@mycmi.co.kr
- 이 칼럼은 잡지 마리끌레르에서도 만나실 수 있습니다.*^^*

 
 

Total 21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먹고 안먹고는 고정관념이다. KHDI 07-18 8658
공지 [3분경영-구건서 대표] 2017 사장님만 모르고 있는 노동법 KHDI 02-28 17153
공지 [3분경영-염동호 이사장] 300년 장수기업의 장수 DNA KHDI 02-28 17106
공지 [전미옥 칼럼] 인어공주의 매력은 목소리가 전부였을까? KHDI 02-21 16675
공지 [전미옥 칼럼] 천지개벽해도 ‘사람’이 경쟁력이다! KHDI 02-24 16324
공지 [김덕희 칼럼] 상호간 win-win을 추구하는 전략적 비즈니스 협상… KHDI 10-12 16685
공지 [홍의숙 비즈칼럼] ‘감성터치’로 쑥쑥 크는 노동 생산성 KHDI 03-04 17682
공지 CRM(고객관계관리)의 진정한 의미-김덕희 영업연구소장 KHDI 02-01 16759
공지 구건서 대표-내비게이터십 내인생은 내가 디자인한다 KHDI 10-14 17058
공지 자본주의 5.0시대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공유가치 창출_김덕희 … KHDI 10-04 17143
공지 21C 감성마케팅 시대의 고객 니즈별 차별화 전략_김덕희 영업연… KHDI 10-04 17285
공지 [월간인사관리] 류랑도 대표 - 직장은 일을 거래하는 시장이다 KHDI 03-31 18914
공지 공중정원과 히브리노예들의 합창 KHDI 12-23 19493
공지 봄이 오는 소리 - 정문호 동국산업 고문 KHDI 04-07 21277
공지 놀이와 노동 - 최윤규 카툰경영연구소 대표 KHDI 01-23 22777
공지 꿈과 비전을 준비하는 인생의 밑바닥 KHDI 10-06 23371
공지 왜 인문학인가 - 정문호 동국산업 고문 KHDI 09-02 24000
공지 최윤규의 창의력칼럼 - 위대한 나의 발견 '강점 혁명' KHDI 09-01 24066
공지 최윤규의 창의력칼럼 - 마음을 움직이는 능력 KHDI 08-22 23818
공지 변화와 혁신의 시대 - 정문호 동국산업 고문 서울대AMP 로타리 … KHDI 08-18 23327
공지 최윤규의 창의력칼럼 - 비틀즈의 꿈 이야기 KHDI 07-14 24080
공지 아는만큼 보이고 든 만큼 말한다 - 가재산 피플스그룹 이사장 KHDI 07-08 24013
공지 최윤규의 창의력칼럼 - 컨버전스(Convergence) KHDI 07-02 24359
공지 최윤규 대표의 카투노믹스 [잠자는 가치관] KHDI 06-23 26290
공지 최윤규 대표의 카투노믹스 [영화 인시디어스] KHDI 06-23 25898
공지 “마케팅은 surfing이다” 차송일 소장의 차 한잔의 마케팅 이야… KHDI 04-22 24693
공지 아하! 기사와 글쿠나! 선생 - 피플스그룹 대표 가재산 KHDI 03-28 26817
공지 최윤규 대표의 카투노믹스 [수상한 그녀] [겨울왕국]편 KHDI 02-18 28014
165 이공계 기피로는 2만달러 달성 못한다 조완규 한… 01-09 7913
164 맹자와 플라톤과 21세기 장성 아카데미 笑泉 김재… 04-07 8801
163 고속철+시승하던+날 김창송+성… 04-26 7959
162 장만기 회장님을 조은사람조은세상에 추천합니다. 조은상 06-07 8278
161 리더가 범하기 쉬운 11가지 오류 공병호 경… 09-13 8515
160 [분수대]공부모임 30년-중앙일보 2월3일 신문기사 입니다. leeyoungji… 02-04 7415
159 무료로 결혼 상담 해 드릴려고 합니다 양 종 관 02-26 7197
158 인간개발연구원에 감사드립니다 유머플러스… 02-07 6856
157 오랫만에 만난 멋진 영화--타인의 삶 장 영주 04-13 6895
156 ♣ 사는 것이 힘이 들때가 있습니다 ♣ 회원 08-30 5802
155 종소리 송언기 회… 08-30 6002
154 ◆호감받는 사람들의 25가지 유형◆ 송언기 회… 08-30 6833
153 다시 읽어도 좋은 글 송언기 회… 02-16 5503
152 창업에 관한 몇가지 생각 (2) 김봉중 04-10 5814
151 승진한 그들이 잘하는 것은 따로 있다_전미옥 / CMI연구소 대표 최고관리자 02-17 5649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