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 14-10-06 09:47
꿈과 비전을 준비하는 인생의 밑바닥
 글쓴이 : KHDI
조회 : 15,021  

꿈과 비전을 준비하는 인생의 밑바닥

최윤규 카툰경영연구소 대표

오늘은 영화 ’쇼생크탈출’에서 배우는, 인생의 고난과 밑바닥에서 배워야 될 여섯 번째 요소, ’꿈과 비전을 준비하는 인생의 밑바닥’에 대해서 이야기를 나눠보도록 하겠습니다.

지난 시간에 우리는 쇼생크탈출을 통해서 ’삶의 주인으로 살아라’라는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그러면 삶의 주인으로 살기 위해서 우리가 가져야 될 것이 무엇일까요? 바로 꿈과 비전을 준비하는 것입니다. 
그 꿈과 비전을 어느 때 준비하냐 하면 ’인생의 바닥에 있을 때 준비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꿈과 비전을 준비하기 위해서 우리가 알아야 될 요소가 있습니다.
첫 번째 나의 고객은 무엇이고, 나의 고객은 누구이고, 그리고 나의 고객들이 정말 원하는 게 무엇인가, 라는 것을 분명히 알아야 내 꿈과 비전의 방향을 정확히 잡으실 수가 있는 것입니다.

'여자,정혜'라는 영화가 있습니다. 
그 영화에서 여주인공은 어느 날 백화점에 구두를 사러갔는데, 백화점 판매상인 남자 종업원이 자꾸 자기의 발을 만지면서 이 신발 저 신발을 신겨줍니다. 
그때 여주인공이 기분이 나빠서 이렇게 이야기합니다.

"손님이 원하는 게 자기 발을 만지면서 신발을 신겨주는 것인 줄 아세요?"

그 종업원은 구두를 사러 온 고객은 알았지만 그 고객이 정말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는 몰랐던 것입니다.

우리는 '흐르는 강물처럼'이란 영화를 통해서 또 하나 ’내가 누구인지’를 배우는 요소가 하나 있습니다. 
이 영화를 보시면 도회지로 나온 형이 어느 날 고향으로 돌아오는데, 동생은 그곳에서 계속 생활을 했기 때문에 낚시의 전문가가 되어 있었습니다. 
어느 날 형이 묻습니다. 
"야, 너 정말 물고기 같구나!" 워낙 낚시를 잘하니까. 
그때 동생이 형에게 이렇게 이야기했습니다. 
"아냐, 아직 멀었어, 물고기처럼 되려면! 한 3년은 낚시를 더 해봐야 돼!"

바로 그 3년의 더 준비하는 기간이 꿈과 비전을 준비하는 기간이란 것입니다. 
그리고 꿈과 비전을 준비하기 위해서는 지금까지 살아온 방식과 다른 나만의 가치관을 이곳에서 재정립하고 만들어야 된다는 것입니다.

다른 영화 한편 더 말씀드리겠습니다.
'데스티네이션(Final Destination)'이란 영화가 있는데, 이 영화에 보면 비행기좌석에 앉은 순서대로 사람들이 죽어나갑니다. 
순서대로 죽자 어느 날 한 여학생이 남학생에게 묻습니다. 
"다음 차례는 누구지?" 워낙 걱정이 되니까. 내가 죽을 수도 있으니까.

그런데 우리 잘 한 번 생각해 봅시다. 
내가 언제 죽을 지 죽는 순서를 알게 되면 인생을 더 열심히 살 수 있을까요? 저는 아니라고 봤습니다. 
'내 생각과 행동이 변하지 않으면 언제 죽는지를 알게 되더라도 나의 나머지 인생은 똑같은 인생을 살 것이다'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우리가 과거의 한 순간을 바꾸면 열심히 살고, 인생 전체가 달라질 것이라고 생각하십니까? 
아닙니다. 매순간순간 준비하고 노력하지 않으면 아무리 큰 복이 굴러 들어와도 내가 그것을 받아들일 능력이 안 되는 것입니다. 
그 복을 받아들일 그릇이 안 된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우리는 큰 복이 굴러들어오기 위해서 꿈과 비전을 인생의 밑바닥에서 열심히 준비해야 된다는 것이죠.

대부분의 사람들이 직업을 선택할 때 이런 방식으로 선택을 합니다.

첫 번째는 좋아하는 일을 하고, 그 일로 보상을 받는 사람. 이런 삶을 산다면 가장 좋겠지요. 

두 번째는 아직은 돈과 명예가 따라오지 못하지만 미친 듯이 하고 싶은 일을 직업으로 선택한 사람. 이렇게 생각하는 사람들은 언젠가는 돈과 명예도 함께 다 얻으실 수 있을 것입니다. 

그리고 세 번째 유형이 있습니다. 돈을 잘 벌지만 내가 그 일을 해서 기쁘거나 보람이 있거나 이런 일이 아닌 직업을 선택한 사람.
지금 사회적으로 20대 청년들의 80~90퍼센트가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고 있습니다. 안정적이고 노후가 보장된다고 하지만 과연 그 중에서 정말 하고 싶어서, 인생의 보람을 느껴서 그 직업을 택하는 사람은 얼마나 될까요?

그리고 직업을 택하는 네 번째 요소, 이런 부류가 있습니다. 
하고 싶은 일도 아니고 큰돈도 못 버는 직업을 선택하는 사람. 참 불쌍합니다. 
우리가 말로 들어서는 ’에이, 저런 사람들이 있을까?’라는 생각을 쉽게 할 수 있습니다. 
그렇지만 이 사회에 사는 90퍼센트의 사람들이 네 번째 부류에 속해있다는 것입니다.

좋은 학교 나와서 좋은 직장 다니며 열심히 살다가 40세, 50세, 60세가 되어서 자기의 인생을 되돌아보는 순간 내가 네 번째 부류에 속하는 사람이었구나, 라고 후회하게 된다는 것입니다.

인생의 밑바닥, 우리는 주인공 앤디처럼 감옥에 가지는 않았지만 그 삶의 밑바닥에서 내가 정말 무엇을 좋아하는지, 어떤 일을 좋아하는지, 내 꿈과 비전의 방향은 어디로 가야할 것인지를 명확하게 잡아야 주인의식을 가지고 즐거운 인생을 살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오늘은 그 비전을 준비하는 시간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Total 210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먹고 안먹고는 고정관념이다. KHDI 07-18 38
공지 [3분경영-구건서 대표] 2017 사장님만 모르고 있는 노동법 KHDI 02-28 8231
공지 [3분경영-염동호 이사장] 300년 장수기업의 장수 DNA KHDI 02-28 7970
공지 [전미옥 칼럼] 인어공주의 매력은 목소리가 전부였을까? KHDI 02-21 8107
공지 [전미옥 칼럼] 천지개벽해도 ‘사람’이 경쟁력이다! KHDI 02-24 7808
공지 [김덕희 칼럼] 상호간 win-win을 추구하는 전략적 비즈니스 협상… KHDI 10-12 8267
공지 [홍의숙 비즈칼럼] ‘감성터치’로 쑥쑥 크는 노동 생산성 KHDI 03-04 9018
공지 CRM(고객관계관리)의 진정한 의미-김덕희 영업연구소장 KHDI 02-01 8077
공지 구건서 대표-내비게이터십 내인생은 내가 디자인한다 KHDI 10-14 8532
공지 자본주의 5.0시대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공유가치 창출_김덕희 … KHDI 10-04 8721
공지 21C 감성마케팅 시대의 고객 니즈별 차별화 전략_김덕희 영업연… KHDI 10-04 8741
공지 [월간인사관리] 류랑도 대표 - 직장은 일을 거래하는 시장이다 KHDI 03-31 10480
공지 공중정원과 히브리노예들의 합창 KHDI 12-23 11084
공지 봄이 오는 소리 - 정문호 동국산업 고문 KHDI 04-07 12835
공지 놀이와 노동 - 최윤규 카툰경영연구소 대표 KHDI 01-23 14250
공지 꿈과 비전을 준비하는 인생의 밑바닥 KHDI 10-06 15022
공지 왜 인문학인가 - 정문호 동국산업 고문 KHDI 09-02 15373
공지 최윤규의 창의력칼럼 - 위대한 나의 발견 '강점 혁명' KHDI 09-01 15566
공지 최윤규의 창의력칼럼 - 마음을 움직이는 능력 KHDI 08-22 15450
공지 변화와 혁신의 시대 - 정문호 동국산업 고문 서울대AMP 로타리 … KHDI 08-18 14996
공지 최윤규의 창의력칼럼 - 비틀즈의 꿈 이야기 KHDI 07-14 15453
공지 아는만큼 보이고 든 만큼 말한다 - 가재산 피플스그룹 이사장 KHDI 07-08 15534
공지 최윤규의 창의력칼럼 - 컨버전스(Convergence) KHDI 07-02 15724
공지 최윤규 대표의 카투노믹스 [잠자는 가치관] KHDI 06-23 17230
공지 최윤규 대표의 카투노믹스 [영화 인시디어스] KHDI 06-23 17212
공지 “마케팅은 surfing이다” 차송일 소장의 차 한잔의 마케팅 이야… KHDI 04-22 16247
공지 아하! 기사와 글쿠나! 선생 - 피플스그룹 대표 가재산 KHDI 03-28 18141
공지 최윤규 대표의 카투노믹스 [수상한 그녀] [겨울왕국]편 KHDI 02-18 19187
    1    2    3    4    5    6    7    8    9    10    다음맨끝